오랜만에 요리! 꼬막 무침! 해먹었어요!! - 자작요리




한동안 요리를 안한지 몇달...

왔습니다. 꼬막의 맛이 그리워질 시기가

바로 검색해보니 꼬막무침 자체는 만들기 쉽더라고요

꼬막은 그냥 씻으면 되고

양념장만 만들어서 올리면 되더라구요
 
그래서 만들기로했습니다.

2키로 주문햇는데 그중 1/5만 삶아봤어요


우선은 양념장을 만들 재료.

원래는 고추가루를 넣어주어야하는데

고추가루가글쎄..

집앞 마트에 250그람에 만원인거에요..

그래서 기절할뻔해서

980원짜리 청양고추를 사와서 고추가루 대용으로 넣기로했습니다.

저중에서 고추는 1개만넣엇고 파는 반정도 덜넣엇어요

하지만 마늘은 5개 다 빻아서 넣었는데..


마늘 너무 많아!!!!!!!!!

원래의 조합은 국간장 2 진간장 2 설탕 반스푼이었는데

마늘을 너무많이 다져넣어서

국간장과 진간장을 반스푼씩 더넣엇습니다.


그리하여 완성된 양념장..

파랑 고추도 잘게 썰엇어요


양념장을 준비하며 삶았던 꼬막

대충 익히고 나서 


건져!


껍질까!


양념!!!!!!!!



햇반하나 돌려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ㅎ_ㅎ

맛 자체는 양념장에 마늘이 많아서그런지

강렬한 맛이었어요 ㅇ_ㅇ..

마늘만 조금 덜넣엇으면 더 맛있었을텐데

그래도 꼬막자체가 맛잇기때문에 간장만 살짝 곁들여도 맛있었을

그런 식사엿네요


다 끝장 내버렸습니다 

만세 만세!!!

이제 이걸 4번 더먹어야되네여 

역시 혼자살떄 식재료 관리는 힘들어유


덧글

  • 김안전 2018/11/19 15:33 # 답글

    꼬막은 작은거 보다 큰게 저렴하지요.
  • 빵꼬얌 2018/11/27 20:09 #

    그런가여 세꼬막으로삿엇는뎅
  • 김안전 2018/11/27 20:15 #

    가격 두배는 아니고 1배 정도 차이가 나지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44111
790
2004675

구글세로

클릭몬세로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