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탕 먹었어요 - 식당 (한국)




상호명은 할매순대국이었나?

비가 와가지고 상호는 못찍었습니다

아무튼 평소에 내장탕이란걸 익히 듣고 잇었는데

한번도 먹어본적은 없었어서 이번 기회에!!

라는 느낌으로 내장탕을 먹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등장한 내장탕

여기가 순대국이 5천원인가 그랫는데

내장탕이 7? 8?천원 이었을거에요


저는 예전에도 말했지만

국밥을 먹을때 말아먹는 파입니다

밥알의 금간곳 사이사이에 스며드는 국물..

이래서 말아먹는걸 그만둘수가 없다니까..


곱창에서 보던 친구들이 몇명 보입니다


곱창먹는 느낌 나고 좋네요

여기만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순대국이 하얀 국물로 나오는 것과는 달리

내장탕은 빨간 국물로 나와서 굳이 간을 맞추지 않아도 되고

얼큰한데다 콩나물의 시원함, 내장의 쫄깃함에 굉장히 맛있네요..

순대국 보다 훨씬 나은거 같아요

맛잇게 먹었습니다.



핑백

  • 빵꼬얌 : [국밥] 내장탕 - 할매순대국 2017-07-12 13:14:49 #

    ... 오랜만에 국밥먹구 왔습니당 내장탕!!! 여름이라 개 더운데 국밥먹어본지 오래되서 떙기더라구요 내장탕. 가격은 7천원! 거품이 보글보글 끓습니다 내장들 ㅋㅋ 근데 예전에 먹었을땐 맛있다 ㅜㅜ 하며 먹었는데 이번엔 그런 감동은 없네요 역시 여름엔 뜨거운걸 먹어야죠 근데 내장탕도 처음 먹을때만 맛있었구 두번째는 별로.. 다음엔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4538
308
2088979

구글세로

클릭몬세로

a